패션 산업이 발달한 뉴욕과 LA에 좋은 패션 스쿨들이 있는 당연하다. 뉴욕은 세계 4대 패션위크가 열리는 곳이고, LA는 헐리우드라는 인프라를 갖춘 곳이니까. 이곳에 미국 3대 패션마케팅 스쿨이 있다. 파슨스(Parsons), 에프아이티(FIT), 에프아이디엠(FIDM).

미국 3대 패션스쿨들의 공통점.

이 세 학교의 공통점! 미국에서 제일 잘 나가는 패션 스쿨 이면서 실력있는 패션 피플들을 길러내는 곳이라는 것. 패션과 관련해서는 세 학교 중 어디를 선택하든 미국에서는 최고 수준의 패션 공부를 할 수 있다는 이야기다. 패션 마케팅의 경우, 이 세 학교 이외의 다른 학교들을 찾으면 주립대의 생활과학대에 개설된 몇몇을 찾거나 패션이 전문이 아닌 곳을 택해야 한다. 학교의 위치나 명성으로 볼 때는 이 세 곳이 패션 마케팅을 공부하기에 가장 적합하다고 볼 수 있다.

미국 3대 패션 마케팅 학과의 특징.

세 학교의 패션 마케팅과 특징들! 파슨스(Parsons)는 패션 마케팅이 AAS(준학사) 과정에만 개설이 되어 있다. 주로 전문대나 4년제를 졸업하고서 파슨스의 패션 마케팅과를 가는 케이스들이 많다. 교양 21학점을 다 채운 경우는 fast track으로 들어갈 수 있고, 1년 안에 졸업이 가능하다. 에프아이티(FIT)의 패션 마케팅은 AAS(준학사), BA(학사), MA(석사) 과정에 모두 개설되어 있다. 뉴욕 주립대에 속해 있는 FIT는 학비가 저렴하고 뉴욕에서 공부한다는 이점이 커서 입학 경쟁률이 엄청나다. 특히 패션 마케팅은 학교에서 제시한 입학 조건보다 더 높은 학점과 영어점수를 제공해야 한다. 에프아이디엠(FIDM)은 LA에 위치해 있고, 패션 마케팅과정은 AA(준학사)와 학사에서 공부할 수 있다. 미국 서부에서 패션마케팅을 공부하고 싶다면 FIDM만한 학교를 찾기가 쉽지 않다. FIDM은 커리어 센터가 잘 되어 있어서 졸업 후 진로와 취업에 대한 상담을 꼼꼼하게 받아볼 수 있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입학 조건과 추가로 준비해야할 서류들.

입학 조건을 보면(AAS와 학부만. FIT 석사는 따로 자세하게 이야기 하겠다.) 세 학교 모두 SOP, 학교성적, 영어점수를 요구한다. 토플 점수는 파슨스(Parsons) 79, 에프아이티(FIT) 79, 에프아이디엠(FIDM) 75 이상을 요구한다. 공통 서류 이외에 요구하는 것들은 다음과 같다. 파슨스(Parsons)는 성공한 패션 마케팅 캠페인에 대한 과제(500-550단어)요구한다. 에프아이티(FIT)는 공통 서류 이외에 요구되는 것은 없다. 에프아이디엠(FIDM)은 2개의 추천서와 가상의 고객을 인구 통계학적으로 분류하고 그에 맞는 악세사리 5개를 매칭하는 과제가 있다.

학교 선택은 본인의 목표에 따라 달라질 뿐.

어느 학교가 가장 좋냐는 질문! 그런건 없다. 자신이 목표로 하는 부분과 가장 잘 부합하는 학교를 선택하면 그만이다. 어디를 선택해도 아주 좋은 교육을 받을 수 있으니 너무 염려하지 마라. 단, 앞으로 2년에서 4년을 공부해야 하는 학교를 선택하는 만큼 신중을 기할 필요는 있다. 본인의 목표에 따라 여러 가지 생각해야 할 것들이 있을텐데 이 부분을 가려내기가 쉽지 않다. 그럴 때는 먼저 자신의 목표를 적어 놓고 거기에서 파생될 수 있는 문제들은 쭈욱 적어놓고 고민해 보길 바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분석이 쉽지 않다면 디자인유학플러스+에 문의해라. 패션 마케팅 공부를 준비하고 있는 여러분들 모두 화이팅이다.

www.designuhak.com

Tel: 070-7135-7159/070-7560-7179

Kakao: artpopcorns

 

FIT(Fashion Institute of Technology – 에프아이티)에 대해 아주 오래간만에 글을 올립니다.  FIT(에프아이티)의 인기 학과 중 하나인 패션 비즈니스 매니지먼트(Fashion Business Management: 이하 FBM)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려고 합니다.  여러분이 제일 궁금한 부분은 FIT의 FBM과에 대한 특성과 통계적인 입학 사정이니까 이 부분을 중심으로 이야기를 해드릴게요.

패션 비즈니스 매니지먼트(Fashion Business Management)의 특징.

FIT FBM은 졸업 후 취업에 용이하도록 커리큘럼이 짜여져 있습니다.  FIT의 출발이 직업교육 학교였기 때문에 같은 맥락에서 지금도 그 분위기를 이어가고 있어요.  FIT의 패션 비즈니스 전공은 미국에서 제일 먼저 개설되었다는 특징도 있습니다.  역사가 오래 되어서 다른 학교들이 패션 비즈니스 과를 개설할 때 FIT의 커리큘럼을 참조하는 경우들이 있기도 해요.  반면 주립대라는 것과 가장 기본이 되는 커리큘럼을 가지고 있다보니 학생들 사이에서는 수업이 다소 지루하다는 이야기가 나오기도 합니다.  또한 강사진들 개인 차가 커서 어떤 강사를 만나느냐에 따라 수업이 결정되는 점도 있습니다.

FBM 2+2 프로그램.

FIT의 학부는 2+2의 시스템을 가지고 있습니다.  2년은 AAS(준학사) 과정을 마치고, 나머지 2년은 BA(학사)과정을 하게 되는 것이죠.  2년 동안 AAS을 하고서 그 전공이 자기한테 맞지 않거나 좀더 다른 공부를 하고 싶을 때는 BA의 다른 과정으로 진학이 가능하기도 해요.  AAS는 FIT에서 학위를 받고, BA는 뉴욕 주립대에서 받게 돼요.  학생들에 따라서는 다른 학교에서 2학년까지 마치고 FIT의 BA로 편입을 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FBM 입학사정.

FBM은 학교성적, 에세이, 영어점수가 애플리케이션에 필요한 전부입니다.  이 모든 3가지가 FBM 입학에는 모두 중요한 요소에요.  학교성적 또는 내신성적은 4.0으로 환산했을 때 3.0은 넘어야 합니다.  성적표는 WES라는 기관에서 환산을 거쳐 학교에 제출하게 되는데 이때 한국에서 받은 성적과는 조금 다른 성적이 나오기도 합니다.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바로 FIT FBM 과정에 어플라이하는 학생들은 내신성적을 적어도 3등급이상은 받아야 안전권 입니다.  에세이는 나를 온전하게 드러내고 어필할 수 있는 부분이어서 신경써서 준비해야 합니다.  최대한 솔직하게 그러나 조직적인 글쓰기가 필요하죠.  마지막으로 영어점수.  영어점수는 일반적으로 학교에서 요구하는 점수가 맞추면 입학에는 큰 무리가 없습니다.  하지만 FIT FBM의 경우는 토플 80, 아이엘츠 6.5를 훌쩍 넘는 점수를 제출하는 학생들이 많아서 영어점수에도 신경을 써야해요.

FIT FBM 입학 조건에 부합하지 않을 때.

이런 경우라면 두 가지의 가능성을 놓고 보는 것이 좋습니다.  하나는 FIT 이외에 다른 학교의 패션 비즈니스나 패션 마케팅과를 지원해서 FIT에서 떨어질 경우를 대비하는 것이고요.  다른 하나는 1-2년을 FIT가 아닌 다른 학교에서 학점을 따고서 내신성적과 영어실력을 높여서 FIT에 편입으로 지원하는 것이죠.  FIT의 FBM은 입학 경쟁률이 높은 만큼 자신이 지원 자격이 되는지를 꼼꼼하게 따져보고서 영리하게 지원을 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별다른 소득 없이 재수, 삼수만 거듭하게 되니까요.  자신에게 부족한 부분이 무엇인지에 따라 입학전략이 달라져야 시간과 비용을 아낄 수 있어요.

디자인유학플러스+에서는 FIT FBM(패션 비즈니스 매니지먼트) 지원과 관련해 전문적인 입학전략을 제시해 드리고 있어요.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은 언제든지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Q 안녕하세요?  저는 의류학과 경영학을 복수전공 했습니다.  MD로 1년 정도 경력이 있고요.  일을 하니까 부족함도 많이 느끼고 다시 학교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이 생겨서 유학을 결심했어요.  이쪽일을 계속 하고 싶으니까 전공은 패션마케팅을 하고 싶어요. 처음에는 FIT(에프아이티)와 파슨스(Parsons) AAS를 생각했는데 영국이나 유럽쪽도 생각하려고요.  크게 학위나 이런건 중요하지는 않아요.  AAS도 괜찮고 학위가 없어도 되고 석사도 되고 다 괜찮아요.  제 목표 중에 하나는 현지 취업이거든요.  제가 생각하고 있는 학교는 FIT, 파슨스, 마랑고니, IFM 등이에요.  어디가 제일 좋을까요?  유럽으로 간다고 하면 현지 언어보다는 영어로 수업하는 곳을 가고 싶어요.  현지 언어까지 배우기는 시간이 너무 걸려서요.  그런 학교들이 좀 있나요?  현지에 취업하다면 영어 말고도 현지 언어를 어떻게 배우면 될까요?

A 현지 취업은 본인의 실력과 현지 사정이 잘 맞았을 때 할 수 있어요.  우선 미국은 과정을 졸업 후에 인턴십 과정인 OPT 비자를 신청해서 1년 정도 직장 경험을 해 볼 수 있어요.  OPT 이후에는 회사에서 스폰서를 서주면 취업비자를 신청할 수 있는데 미국의 취업비자는 랜덤으로심사를 하기 때문에 취업비자를 받기가 쉽지가 않아요.   영국은 과정에 인턴십이 포함된 과정을 가시면 회사에서 일을 해보실 수 있어요.  취업비자를 받으려면 회사에서 스폰서를 서 주어야 하구요.  유럽은 과정과 학교에 따라 졸업 후에 직장을 찾을 수 있도록 1년 비자를 더 연장해 주는 경우가 있어요.  그 후에 취업은 현지 상황에 따라 달라지죠.  본인의 실력도 크게 좌우하구요.

어느 학교가 좋으냐는 본인의 유학 목표와 목적, 실력, 성향, 재정 상황, 준비 정도 등에 따라 달라져요.  모든 변수들을 체크한 후에 갈 학교를 정하는게 중요해요.  더욱이 지원을 한다고 해서 그 학교에 꼭 합격하는게 아니기 때문에 내가 지원하고 싶은 학교와 갈 수 있는 학교들을 모두 지원하셔야 하구요.  FIT(에프아이티), 파슨스(Parsons), 마랑고니, IFM 모두 영어로 수업이 가능한 학교들이에요.  유럽에서 영어로 수업이 가능하면서 패션마케팅을 공부하기에 좋은 환경이라고 하면 이탈리아와 프랑스를 꼽을 수 있어요.  영어로 수업할 학교들은 이외에도 많아요. 어떤 목표와 목적을 가지고 접근하느냐에 따라 학교선택이 달라질 뿐이에요.

영어는 수업을 들을 때 뿐만 아니라 일을 할 때에도 매우 중요해서 실력을 충분히 쌓으셔야 해요.  미리 영어공부를 해 놓으세요.  영어로 수업을 하는 유럽 학교들의 경우는 학교 다닐 동안 현지 언어보다 영어실력이 더 중요해요.  영어로 소통을 하니까요.  현지 언어는 방학을 이용하거나 취업을 하고서 저녁반의 어학과정을 이용해 익히는 경우가 많아요.  이탈리아나 프랑스도 영어를 충분히 쓰고 있고 현지 언어는 최대한 회사를 다니면서 익히시면 언어는 많이 늘거에요.  좋은 하루 되시구요.  패션유학과 패션마케팅유과 관련해 도움이 필요하시면 디자인유학플러스+에 컨설팅지원을 해주세요.

Q  안녕하세요?  저는 FIT(에프아이티) 패션디자인 AAS를 준비하는 학생입니다.  현재 3학년까지 마쳤고 휴학중이에요.  알아보는 초기 단계라서 여쭤볼 것들이 많은데 괜찮겠죠?  제가 지원하면 AAS 2년이 나올까요? 1년이 나올까요?  학점은 얼마나 중요한가요?  토플은 80점을 넘기면 되나요?  아주 잘 봐야 되나요?  FIT(에프아이티) 포트폴리오 많이 까다로운가요?

A 현재 3학년을 마치고 FIT(에프아이티) 입학을 생각한다면 AAS 2년 과정으로 오퍼가 나올 가능성이 높아요.  AAS 1년 오퍼는 대학을 졸업한 경우에 해당하는 것이 대부분이어서요.  정확한건 FIT(에프아이티)에서 오퍼를 받아봐야 알 수 있어요.  간혹 1년 오퍼를 생각했는데 2년 오퍼가 나오기도 하고, 2년을 생각했는데 1년 오퍼가 나오는 경우도 있거든요.  

FIT(에프아이티)는 주립대에 속하는 학교이기 때문에 학점을 매우 중요하게 생각하고 또 입학기준에도 적용하는 편이에요.  미국의 주립대들은 주의 예산으로 운영이 되어서 그래요.  FIT(에프아이티)도 예외는 아니죠.  하지만 학점이 이미 나온 상태라고 하면 학점 이외에 것에 더 정성을 들여서 준비를 하세요.  SOP와 포트폴리오에 더 심혈을 기울여서 준비하시면 좋은 결과가 있을 거에요.  

토플 점수는 FIT(에프아이티)에서 요구하는 점수만 나오면 돼요.  그 이상은 필요 없어요.  학생들 중에는 토플 점수가 높으면 입학에 유리할 것으로 생각하고 토플을 오래 붙잡고 있는 경우들이 있는데 그건 시간 낭비에요.  80점만 넘으시면 돼요.  

FIT(에프아이티)는 미국학교들 중에는 등록금이 많이 저렴한 편이어서 입학 경쟁률이 높은 편이에요.  한국 학생들에게는 더욱 그렇구요.  포트폴리오 준비는 최대한 열심히 하셔야 해요.  FIT(에프아이티) 포트폴리오는 까다롭기 보다는 실질적으로 패션과 관련된 포트폴리오를 요구하기 때문에 이 부분에 중점을 두시면 크게 문제없이 하실 수 있어요.  FIT(에프아이티)입학과 관련해 도움이 필요하시면 디자인유학플러스+에 컨설팅지원을 해주세요.  좋은 하루 되세요.  

 

Q 저는 FIT(에프아이티)로 편입을 고려하고 있는데요. 제가 들은 교양과목이 얼마나 편입학점으로 인정되는지를 알고 싶어서요.  FIT(에프아이티) 편입 준비를 할 때 교양과목은 어떤걸 위주로 들어야 하나요?  알려주세요.

A  앞에서 말씀드린대로 FIT(에프아이티)는 미국주립대인 SUNY 계열에 속하는 학교에요. 그래서 편입을 할 때에는 학교에서 요구하는 교양과목을 정확하게 들어주는게 편입에 유리해요.  제일먼저 Writing, Mathematics는 1년동안 들으셔야 하구요. 다른 일반 교양과목들은 강의와 실험을 모두 해야하는 Human Biology, Introduction to Visual Arts 나 Architecture를 들으시면 돼요.

나머지 과목들은 자연과학에 속하는 Renewable Energy Resources나 Topics in Contemporary Biology 또는 Introductory Physics 1, 사회과학에 속하는 Introduction to Psychology, Introduction to World Geography, 인문과학에 속하는 Introduction to Visual Arts 나 Theories of Interpersonal Communication 을 들어야 한답니다.

과목이 매우 많죠?  이 과목들을 듣고나면 학점에 따라 최대 33-34학점까지 인정받을 수 있어요.  한국학생들이 FIT(에프아이티) 편입을 할 때 학점을 그다지 인정받지 못하는 이유가 문과 학생이 이과의 수업을 듣는 경우가 거의 없어서 그래요.  물론 그 반대로 마찬가지구요.  더욱이 학교에 성적표를 제출할 때는 Course Description을 같이 제출해야 하는데, 한국에서는 성적표만 나오지 어떤 수업에 무엇을 어떻게 들었다 하는 설명이 없어서 학점 인정받기가 더 어려워요.  이런 경우라면 SUNY 계열의 편입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학교에서 편입준비를 하는 것이 훨씬 나으실거에요.  영어수업도 포함되어 있으니까 ESL을 따로 들을 필요도 없고요.  이런 학교들은 외국 학생들에게 에세이, 추천서는 물론 학생에게 필요한 카운슬링까지 해주기 때문에 FIT(에프아이티)이 더 편하실거에요. 

FIT(에프아이티) 편입과 관련해 궁금한점이 있으시면 컨설팅지원을 해주세요.  좋은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