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산업이 발달한 뉴욕과 LA에 좋은 패션 스쿨들이 있는 당연하다. 뉴욕은 세계 4대 패션위크가 열리는 곳이고, LA는 헐리우드라는 인프라를 갖춘 곳이니까. 이곳에 미국 3대 패션마케팅 스쿨이 있다. 파슨스(Parsons), 에프아이티(FIT), 에프아이디엠(FIDM).

미국 3대 패션스쿨들의 공통점.

이 세 학교의 공통점! 미국에서 제일 잘 나가는 패션 스쿨 이면서 실력있는 패션 피플들을 길러내는 곳이라는 것. 패션과 관련해서는 세 학교 중 어디를 선택하든 미국에서는 최고 수준의 패션 공부를 할 수 있다는 이야기다. 패션 마케팅의 경우, 이 세 학교 이외의 다른 학교들을 찾으면 주립대의 생활과학대에 개설된 몇몇을 찾거나 패션이 전문이 아닌 곳을 택해야 한다. 학교의 위치나 명성으로 볼 때는 이 세 곳이 패션 마케팅을 공부하기에 가장 적합하다고 볼 수 있다.

미국 3대 패션 마케팅 학과의 특징.

세 학교의 패션 마케팅과 특징들! 파슨스(Parsons)는 패션 마케팅이 AAS(준학사) 과정에만 개설이 되어 있다. 주로 전문대나 4년제를 졸업하고서 파슨스의 패션 마케팅과를 가는 케이스들이 많다. 교양 21학점을 다 채운 경우는 fast track으로 들어갈 수 있고, 1년 안에 졸업이 가능하다. 에프아이티(FIT)의 패션 마케팅은 AAS(준학사), BA(학사), MA(석사) 과정에 모두 개설되어 있다. 뉴욕 주립대에 속해 있는 FIT는 학비가 저렴하고 뉴욕에서 공부한다는 이점이 커서 입학 경쟁률이 엄청나다. 특히 패션 마케팅은 학교에서 제시한 입학 조건보다 더 높은 학점과 영어점수를 제공해야 한다. 에프아이디엠(FIDM)은 LA에 위치해 있고, 패션 마케팅과정은 AA(준학사)와 학사에서 공부할 수 있다. 미국 서부에서 패션마케팅을 공부하고 싶다면 FIDM만한 학교를 찾기가 쉽지 않다. FIDM은 커리어 센터가 잘 되어 있어서 졸업 후 진로와 취업에 대한 상담을 꼼꼼하게 받아볼 수 있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입학 조건과 추가로 준비해야할 서류들.

입학 조건을 보면(AAS와 학부만. FIT 석사는 따로 자세하게 이야기 하겠다.) 세 학교 모두 SOP, 학교성적, 영어점수를 요구한다. 토플 점수는 파슨스(Parsons) 79, 에프아이티(FIT) 79, 에프아이디엠(FIDM) 75 이상을 요구한다. 공통 서류 이외에 요구하는 것들은 다음과 같다. 파슨스(Parsons)는 성공한 패션 마케팅 캠페인에 대한 과제(500-550단어)요구한다. 에프아이티(FIT)는 공통 서류 이외에 요구되는 것은 없다. 에프아이디엠(FIDM)은 2개의 추천서와 가상의 고객을 인구 통계학적으로 분류하고 그에 맞는 악세사리 5개를 매칭하는 과제가 있다.

학교 선택은 본인의 목표에 따라 달라질 뿐.

어느 학교가 가장 좋냐는 질문! 그런건 없다. 자신이 목표로 하는 부분과 가장 잘 부합하는 학교를 선택하면 그만이다. 어디를 선택해도 아주 좋은 교육을 받을 수 있으니 너무 염려하지 마라. 단, 앞으로 2년에서 4년을 공부해야 하는 학교를 선택하는 만큼 신중을 기할 필요는 있다. 본인의 목표에 따라 여러 가지 생각해야 할 것들이 있을텐데 이 부분을 가려내기가 쉽지 않다. 그럴 때는 먼저 자신의 목표를 적어 놓고 거기에서 파생될 수 있는 문제들은 쭈욱 적어놓고 고민해 보길 바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분석이 쉽지 않다면 디자인유학플러스+에 문의해라. 패션 마케팅 공부를 준비하고 있는 여러분들 모두 화이팅이다.

www.designuhak.com

Tel: 070-7135-7159/070-7560-7179

Kakao: artpopcorns

 

미국에서 대표적인 패션 디자인스쿨을 꼽아보면 동부에서는 FIT(에프아이티)와 파슨스(Parsons), 서부에서는 FIDM(에프아이디엠)와 오티스(OTIS)가 있다. 오늘 이야기 할 학교는 FIDM(Fashion Institute of Design and Management – 에프아이디엠)이다. 학교의 대략적인 설명을 하자면, 본교는 LA에 나머지 캠퍼스는 샌프란시스코, 오렌지 카운티, 샌 디에고에 있다. 학생 수 5천명, 교수진 3백명, 졸업생은 닉 베레오스(프로젝트 런웨이), 윌아이엠, 한고은 등이 있다.

학교 수업은 상당히 실무중심으로 이루어진다. 교수진의 상당수는 현직에서 활동하는 전문가들이어서 인턴십의 퀄리티가 상당히 좋은 편이다. 인턴십이후로 취업까지 연결되는 학생들도 상당히 있다. 학교를 다니는 중에도 취업이 되는 경우들도 종종 있다. FIDM 졸업 후 구찌, 루이비통, 리바이스, 랄프로렌, 조르지오 아르마니, 트루 릴리전 등의 회사로 취업이 된다.

FIDM은 학교와 기숙사 시설이 매우 좋다. 도서관에서는 랩탑도 대여가 가능하고 원단 샘플도 얻을 수 있다. 기숙사는 매우 럭셔리(?)해서 학생들에게 인기가 좋다. FIDM 학생들은 여름에도 점퍼를 가지고 다닐만큼 학교 에어컨이 빵빵해서 건물 안으로만 들어가면 모두들 추워한다. ^^ 여담이지만 FIDM에는 유명 블로거부터 인스타그램 스타, 모델, 미스 인터내셔널과 같은 유명 인사(?)들이 많이 모이기로도 유명하다. 이런 유명 인사들을 제쳐놓고라도 학교를 다니다보면 머리 좋고, 능력 좋은 애들이 수두룩 빽빽하다.

학교를 지원할 때는 자기소개서, 추천서 2부, 학교 성적, 영어성적, 포트폴리오 등이 필요하다. 영어성적은 토플로 제출하면 되고 성적은 65점만 넘으면 된다. 단, 토플이 65-75점 사이라면 학교에서 어학수업을 들어야 한다. 어학수업을 듣고 싶지 않다면 75점을 넘기는 것이 좋다. FIDM에 제출하는 포트폴리오는 다른 학교들과 달리 각 과마다 일정 가이드 라인이 있는데 포트폴리오를 준비할 때보다 좀더 간소하다. 머천다이징&마케팅이나 뷰티 마케팅과 같은 이론 전공들도 포트폴리오를 제출해야 하니 지원 전에는 포폴 요강을 살펴봐야 한다. 학비는 1년에 $30,000불 내외이니 동부 사립에 비해서 많이 저렴하다.

가장 많이 받는 질문 중에 하나가 FIDM과 FIT가 연계 학교냐라는 건데, 두 학교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 그래서 그런지 FIDM에서 수업을 이수하면 FIT로 편입하기가 수월하다는 이야기가 인터넷을 떠돈다. 학교에서는 왜 그런 정보가 한국에서만 그렇게 퍼졌는지 궁금해 하지만 아직도 모른다고 한다. 네이버와 구글에 망령처럼 떠도는 FIDM과 FIT의 연계설은 모두 그건 없는 얘기다.

학교는 1년 4학기 쿼터제로 운영이 되고 여름 학기는 필수로 들어야 한다. 즉, 다른 학교와 달리 여름 방학이 없는 셈이다. FIDM에서 가장 인기 좋은 전공은 패션 디자인, 머천다이징&마케팅, 필름&TV 코스튬 디자인이다. 들리는 소문에 의하면, 어패럴 산업 매니지먼트와 웹 디자인 전공에 멋진 남학생들이 다수 있다고 한다. 어디까지나 소문이다. 화창한 날씨, 넓은 캠퍼스, 능력을 갖춘 학생들. 꼭 미국 동부에서 공부를 해야 한다는 강박이 아니라면 FIDM처럼 매력적인 학교를 놓치기는 좀 아깝다.

FIDM에 대해 추가적인 궁금증이 있거나 입학 지원에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은 아래의 연락처로 연락 주세요. 좋은 하루 되시구요.

www.designuhak.com

Tel: 070-7135-7159/070-7560-7179

Kakao: artpopcor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