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주요 아트스쿨에 대해 격하게 궁금했던 두 가지. 주요 학교별 성적 커트라인과 장학금 규모일거에요. 그래서 이 두 가지를 가지고 이야기를 해볼까 해요. 결론부터 이야기하면 3.0/4.0은 넘어야 한다는 것, 장학금은 생각보다 그리 많지 않다는 것이에요. 그렇다고 여러분 개개인이 모두 여기에 해당하는 건 아니기 때문에 세부적으로 들여다 볼 필요가 있죠.

주요 학교별 학교성적 커트라인.

4.0 만점으로 볼 때, 합격생들의 학점이 가장 높은 두 곳은 카네기 멜론(CMU)과 프랫(Pratt)입니다. 카네기 멜론 합격생 평균 학교성적은 3.7, 프랫은 3.64 에요. 카네기 멜론은 워낙에 명문이기도 하고 학부 전체 평균이라서 그렇다고 해도 프랫은 예상외라고 생각할 수 있을 거에요. 하지만 프랫의 경우는 건축학과가 있어서 학점이 성적이 좋은 학생들이 많이 몰렸다고 보여져요. 프랫의 건축과 인테리어는 정평이 나 있으니까요. 그 다음으로는 리즈디(RISD) 3.4, 파슨스(Parsons)와 에스브이에이(SVA)가 3.2 정도입니다.

그런데 이 와중에 학교 평균보다 한 참 모자란 학점의 소유자들이 합격한 사례들이 있습니다. 리즈디는 3.0 이하가 10%, 프랫 10%파슨스는 25%, SVA 40% 정도 입니다. 이 중에 2.5가 안되는 경우도 어느 정도 차지하고 있어요. 말씀드린 대로 파슨스와 SVA는 학점이 입학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지는 않는 학교라는 것이 수치상으로도 드러나네요. 그렇다고 하더라도 학교를 다니고 있는 분들은 학점관리를 최대한 열심히 하실 필요가 있어요. 학점에 따라 내가 갈 수 있는 학교가 뒤바뀌기도 하거든요.

의외로 학점을 많이 보는 학교가 프랫이에요. 프랫은 3.5 이상이 전체의 65% 이상이니까요. 학점이 좋은 학생들을 유치한다는건 학교 수업이 학구적이기 때문이기도 한데요. 이걸 반증이라도 하듯이 다른 학교에 비행 교양 수업의 비중이 크고, 미술사, 세계사, 인류학, 성 정치 등 인문학적 접근을 상당히 많이 하는 학교에요. 이런 과목들 학교다니면서 들으려면 당연히 학점이 좋은 학생들이 입학에 유리하겠죠?

주요 학교별 장학금 현황.

학교에서 주는 성적 장학금의 평균 액수는 대략 10,000불 내외입니다. 가장 많은 금액을 주는 학교는 프랫으로 15,000불 정도이고, 가장 적게주는 학교는 파슨스로 7,700불 정도 됩니다. 리즈디는 10,000불, SVA는 13,000불, 시카고아트(SAIC)는 8,000불 불 입니다. 2015년 기준으로 한 것이라서 가장 최근 정보와는 차이가 있겠지만 그렇게 큰 차이는 없을 것으로 보여요.

여기에서 주목해서 볼 것은 얼마나 많은 학생들에게 성적 장학금을 주느냐 이기도 합니다. 소액의 장학금을 받더라도 많은 학생들에게 혜택을 준다면 내가 장학금을 받을 확률이 그만큼 높아질테니까요. 이들 학교 중에는 시카고아트와 프랫이 250명의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주어서 가장 많은 학생들에게 장학금의 혜택을 준 학교입니다. 파슨스는 50명, SVA는 40명, 리즈디는 5명입니다.

개개인의 장학금 혜택으로 본다면, 단연 프랫이 장학금도 많이 학생들에게 골고루 나눠주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 다음은 SVA, 시카고아트, 파슨스, 리즈디의 순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학교 재정상황이 좋을 수록 장학금의 규모도 커지고 많은 학생들에게 혜택이 돌아가죠. 앞으로의 서포트를 생각하고 재정상황이 좋은 학교들을 선택하는 것도 하나의 기준이 될 수 있을거라고 생각해요.

주요 학교별 경쟁률.

석사는 워낙에 적은 인원수를 뽑고 그만큼 변수도 많아서 학부의 입학 경쟁률만 가지고 이야기를 할거에요. 전체 지원자들 중에 리즈디는 34%, FIT(에프아이티) 40%, 프랫 58%, 시카고아트 59%,파슨스는 63%, SVA 74% 가 합격을 했습니다. 예상한 대로 리즈디와 FIT는 경쟁률이 센 편입니다. 리즈디는 공부잘하고 그림되는 학생들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생각해 보는 학교이고, FIT는 등록금이 워낙에 저렴하고, 성적이 좋은 학생들이 몰리는 학교라서 그렇습니다. SVA 입학 어렵지 않다는 건 그저 감이 아니라 수치상으로도 증명되었으니 SVA 입학이 어렵다고 하면 그건 과장된 말이라고 여기서도 될 듯 합니다. 프랫, 시카고아트, 파슨스도 입학률이 높은 편이니 원서 준비하실 때 큰 걱정은 덜 하셔도 될거라고 생각됩니다.

입학 경쟁률이라고는 하지만 사실 입학에 경쟁률은 큰 의미는 없어요. 한국처럼 일괄적으로 눈치작전을 펴서 입학이 가능한 시스템도 아니고, 드라마틱하게 어느 한 시기에 어느 한 학교나 한 전공에 학생들이 몰리는 일은 거의 없으니까요. 매년 경쟁률은 여기에서 대동소이하게 바뀐다고 생각하세요. 합격을 위해서는 경쟁률보다 자신이 준비하는 포트폴리오와 입학 서류에 더 신경을 써야 한다는 것을 의미하기도 합니다.

미국 주요 아트스쿨의 성적, 장학금, 경쟁률과 더불어 학교지원과 관련해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은 디자인유학플러스+에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출처: www.usnews.com의 US news college compass
www.niche.com

 

www.designuhak.com

Tel: 070-7135-7159/070-7560-7179

Kakao: artpopcorns

최근 3년에 한 작품을 제출 해야 한다.  다양한 작품을 보여주는 것이 좋다.  완성작만 제출할 필요는 없다.  초안 스케치나 아이디어와 기획안도 제출할 수 있다.  최소 20점 이상의 작품을 제출해야 한다. 드로잉, 스케치, 디자인 스케치, 스케치북, 페인팅, 사진, 콜라주, 그래픽, 텍스타일, 의상, 세라믹, 주얼리, 도면, 모델 등을 포함시키면 된다.  무겁거나 작품이 크다면 사진으로 촬영해서 제출하라.  작품을 구성할 때는 특정 분야에만 한정해서 하지 말고 자유롭게 작품을 하는 것이 좋다.
1차 포트폴리오 심사해서 합격한 학생들은 2차 입학시험에 초대 될 것이다.  2차 시험에는 인터뷰와 2개의 과제 리뷰가 있을 것이다.  2개의 과제는 1차 포트폴리오 심사에 합격한 학생들에게는 학교에서 개별적으로 2개의 과제를 내주게 된다.  2차 입학 시험에는 지원자의 작품, 과제, 지원 동기, 배경, 지원한 프로그램에 기대하는 것들과 자신이 영감을 어디에서 받는지 등을 물어보게 될 것이다. 인터뷰 시간은 최대 20분 정도가 될 것이다.
위의 포트폴리오 요강은 번역된 것이니 포트폴리오를 준비할 때는 학교 홈페이지를 방문해 자세한 포트폴리오 요강을 숙지하고 하시기 바랍니다.  게리트 리트벨트(Gerrit Rietveld) 아카데미 학부입학과 네덜란드 디자인유학에 대해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은 디자인유학플러스+에 컨설팅지원을 해주세요.

영국 왕립예술학교(Royal College of Art – 이하 RCA)에 지원하는 분들에게 알려드려요.  2018년 입학부터는 기존의 애플리케이션 데드라인이 없어지고 1년 내내 애플리케이션을 받는 롤링(선착순)으로 바뀌었어요. 2018년 입학 애플리케이션은 10월 16일 이후로 오픈되어 있으니 입학서류 준비가 끝났다면 최대한 빨리 지원하세요.  선착순이어서 좋은 점은 1년 내내 애플리케이션을 제출할 수 있다는 것이지만 반대로 입학정원이 다 차면 더이상 학생들을 받지 않는 다는 단점이 있어요.  그래서 RCA에서는 1월 31일까지는 애플리케이션과 준비서류를 모두 제출하기를 권유하고 있어요.

RCA는 애플리케이션, 포트폴리오, 학교성적, 아이엘츠, 자기소개서, 추천서 등을 제출하는 1차 심사를 거치고 나면 통과한 학생들에 한해서 인터뷰를 보는데요.  인터뷰 일자는 12월 8일, 3월 28일, 6월 15일 입니다.  앞으로는 매년 12월, 3월, 6월에 인터뷰를 가능성이 매우 높아요.  인터뷰 일자에 따라 애플리케이션 제출 날짜도 달라져요.  12월 8일 인터뷰는 10월 27일까지, 3월 28일 인터뷰는 1월 31일까지, 6월 15일 인터뷰는 4월 23일까지 애플리케이션을 제출해야 돼요.

그동안 RCA에서 받았던 애플리케이션 지원비는 2018년 부터 내지 않으셔도 됩니다.

미리미리 RCA 입학 준비를 하시고 좋은 결과 있기를 기대할께요.  RCA 입학과 관련해 도움이 필요한 분들은 디자인유학플러스+에 문의해주세요.

Q 안녕하세요?  저는 산업디자인유학을 가려고 미국쪽으로 생각을 굳히고 있어요.  저의 현재 상황은 전문대에서 시각디자인과를 1학년까지 다녔고 지금 2학년 1학기인데 졸업을 하지 않고 바로 휴학하고서 유학을 갈 생각이에요.  부모님은 학교를 마치고 가라고 하시는데 저는 별 의미가 없다고 생각이 들어서 바로 휴학을 할거에요.  커뮤니티 컬리지를 거쳐서 미국아트스쿨에 편입을 하는게 좋을까요? 바로 1학년부터 다니는게 좋을까요?  제가 영어가 약해서 영어에 대한 자신이 없어요.  중학교 이후로는 영어를 손을 놓고 있어서요.  지금부터 영어를 준비한다면 유학갈 정도가 될려면 얼마나 시간이 걸릴까요?  포트폴리오는 시각디자인쪽으로 준비를 해야 되나요?  제가 산업디자인과라서 시각디자인쪽은 작업이 거의 없어요.  유학비용은 1년에 6,000만원 정도 생각하고 있는데 생활비가 모두 될까요?

1. 커뮤니티 컬리지 VS 미국아트스쿨 신입학. 

커뮤니티 컬리지는 미국의 전문대 + 평생교육원의 개념을 가진 기관이에요.  비용이 저렴하다는 것과 교양과목 이수를 할 수 있다는 것 때문에 커뮤니티 컬리지를 선택하는 경우들이 있는데요.  커뮤니티 컬리지에서 미국아트스쿨로 편입하는게 신입학보다 더 어려워요.  편입학은 결원이 있어야 그만큼 입학할 수 있는 것이라서 신입학보다 입학생의 수가 훨씬 적어요.  그리고 커뮤니티 컬리지의 분위기가 면학분위기가 아니어서 공부에 집중하기도 어렵구요. 커뮤니티 컬리지를 거쳐서 가기보다는 1학년부터 입학을 하시는게 더 좋을 듯 해요.  

2. 영어실력을 키우는 방법. 

중학교 이후로 영어를 공부하지 못했다면 중학교 과정을 한 번 보고서 고등학교 과정을 보시면 돼요.  자기 실력에 맞는 영어 기초를 쌓은 후에 더 높은 실력의 것으로 옮겨가세요.  문법부터 어휘, 읽기, 듣기 등을 차근차근 하세요.  그리고 미국아트스쿨에 입학하기 전에 미리 어학과정을 충분히 거치시는게 좋아요.  영어는 유학생활에 가장 중요한 부분이에요.  영어실력이 없으면 학교 생활도 하기 어렵고 자신이 목표로 한 바도 이루기 어려우니까요.  영어는 지금부터 시작하세요.  

3. 신입학 포트폴리오 준비방법.  

신입학 포트폴리오는 드로잉과 페인팅을 중심으로 하시면 돼요.  학교에서 가장 많이 보는 부분이 드로잉과 페인팅이에요.  작품은 15-20점 정도를 준비하시고 학교에 따라서는 해당 학교에만 제출하는 홈테스트가 있기도 하니까 이 부분은 미리 체크하시는게 좋아요.  시각디자인과 관련한 작업은 전체의 20% 정도만 넣으시면 돼요.

4. 미국아트스쿨의 학비와 생활비. 

미국아트스쿨의 1년 학비는 5,000-6,000만원 정도 해요.  생활비는 2,000-4,000만원 정도 잡으셔야 하구요.  1년에 대략 8천만원에서 1억 정도 잡으셔야 해요.  주립대 미대로 간다면 학비는 2,500만원 – 3,500만원 사이로 보시면 돼요.  좋은 하루 되시구요.  디자인유학과 미국아트스쿨 입학에 관련해 도움이 필요하시면 디자인유학플러스+에 컨설팅지원을 해주세요.

 안녕하세요?  저는 유학미술을 준비하고 싶어서 문의를 드려요.  저는 서울 4년제 대학에서 서양화를 전공하고 있는 학생이에요.  2학년 1학기를 마치고 휴학을 할 생각이고요.  유학가서도 미술을 계속 전공하고 싶어요.  이번 학기에 서양미술사를 들었는데 현대쪽으로 오니까 제가 생각한 작품들하고는 좀 차이가 나더라고요.  저는 그림을 계속 그리고 싶은데 제가 원하는 전공이 있을까요?  저는 어느 나라에서 공부를 하는게 좋을까요?  저는 영어 말고는 외국어를 딱히 해 본적이 없어서 영어권에서 공부를 하고 싶어요.  포트폴리오는 어떻게 준비하는 것인지도 좀 알려주세요.  영어는 토플을 시작하면 될까요?

A 유학미술을 준비를 위해서는 여러 가지를 생각해 볼 필요가 있어요.  내가 왜 유학을 가고 싶은지, 무엇을 공부하고 싶은지, 나는 어떤 목표를 가지고 있는지, 어떤 계획으로 유학에 접근하고 있는지 등을 꼼꼼하게 체크해 보세요.  그리고서 무언가 그림이 그려질 때 국가도 정하고 학교도 정하고 하면 돼요. 

현대미술로 올 수록 개념이 더 중요하고 우리가 생각하는 그림과는 거리가 먼 작품들이 많아지죠.  현대 미술의 흐름이에요.  지금은 스킬보다는 아이디어와 창의력이 더 큰 부분을 차지하고 예술가들에게도 그 부분이 강조되고 있죠.  그래서 본인이 생각하는 전통적인 회화와는 거리가 먼 것 처럼 느껴질 거에요.  하지만 현대 화가들도 전통적인 회화를 그려요.  그러니 너무 걱정 안하셔도 돼요.  전공은 파인아트로 하시면 되구요. 

영어권이라면 대표적으로 영국과 미국으로 볼 수 있는데요.  본인의 유학목표와 목적, 실력, 성향, 재정상황, 준비정도 등에 따라 국가 선택이 달라질 수 있어요.  어느 나라에서 공부하는게 본인에게 좋을지는 위의 변수들을 모두 따져봐야 해요.  영국이나 미국은 어디에서 공부하시든 순수미술을 공부하기에는 좋은 환경을 갖추고 있어요. 

학부 포트폴리오는 드로잉과 페인팅 작품을 위주로 준비를 하시면 돼요.  드로잉과 페인팅이 80퍼센트 이상을 차지하도록 하시고 나머지 20퍼센트는 본인의 관심사를 보여주셔도 좋아요.  지금까지 한 작업들을 위주로 준비하시면 포트폴리오는 무난하게 하실 수 있을 거에요. 

영어는 토플이나 아이엘츠 같은 시험위주의 공부를 시작하기 보다는 문법, 어휘, 읽기, 듣기 등을 골고루 공부하시고 실력이 오른 후에 시험을 준비하시는게 좋아요.  처음부터 시험위주로 공부를 하게 되면 영어실력이 늘지 않거든요.  영어는 유학생활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인만큼 미리 공부를 시작하세요.  정규과정 전에는 어학과정도 충분히 하시구요.  유학미술과 관련해 도움이 필요하시면 디자인유학플러스+에 컨설팅지원을 해주세요.  좋은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