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패션마케팅 3대 패션스쿨-파슨스(Parsons), 에프아이티(FIT), 에프아이디엠(FIDM).

패션 산업이 발달한 뉴욕과 LA에 좋은 패션 스쿨들이 있는 당연하다. 뉴욕은 세계 4대 패션위크가 열리는 곳이고, LA는 헐리우드라는 인프라를 갖춘 곳이니까. 이곳에 미국 3대 패션마케팅 스쿨이 있다. 파슨스(Parsons), 에프아이티(FIT), 에프아이디엠(FIDM).

미국 3대 패션스쿨들의 공통점.

이 세 학교의 공통점! 미국에서 제일 잘 나가는 패션 스쿨 이면서 실력있는 패션 피플들을 길러내는 곳이라는 것. 패션과 관련해서는 세 학교 중 어디를 선택하든 미국에서는 최고 수준의 패션 공부를 할 수 있다는 이야기다. 패션 마케팅의 경우, 이 세 학교 이외의 다른 학교들을 찾으면 주립대의 생활과학대에 개설된 몇몇을 찾거나 패션이 전문이 아닌 곳을 택해야 한다. 학교의 위치나 명성으로 볼 때는 이 세 곳이 패션 마케팅을 공부하기에 가장 적합하다고 볼 수 있다.

미국 3대 패션 마케팅 학과의 특징.

세 학교의 패션 마케팅과 특징들! 파슨스(Parsons)는 패션 마케팅이 AAS(준학사) 과정에만 개설이 되어 있다. 주로 전문대나 4년제를 졸업하고서 파슨스의 패션 마케팅과를 가는 케이스들이 많다. 교양 21학점을 다 채운 경우는 fast track으로 들어갈 수 있고, 1년 안에 졸업이 가능하다. 에프아이티(FIT)의 패션 마케팅은 AAS(준학사), BA(학사), MA(석사) 과정에 모두 개설되어 있다. 뉴욕 주립대에 속해 있는 FIT는 학비가 저렴하고 뉴욕에서 공부한다는 이점이 커서 입학 경쟁률이 엄청나다. 특히 패션 마케팅은 학교에서 제시한 입학 조건보다 더 높은 학점과 영어점수를 제공해야 한다. 에프아이디엠(FIDM)은 LA에 위치해 있고, 패션 마케팅과정은 AA(준학사)와 학사에서 공부할 수 있다. 미국 서부에서 패션마케팅을 공부하고 싶다면 FIDM만한 학교를 찾기가 쉽지 않다. FIDM은 커리어 센터가 잘 되어 있어서 졸업 후 진로와 취업에 대한 상담을 꼼꼼하게 받아볼 수 있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입학 조건과 추가로 준비해야할 서류들.

입학 조건을 보면(AAS와 학부만. FIT 석사는 따로 자세하게 이야기 하겠다.) 세 학교 모두 SOP, 학교성적, 영어점수를 요구한다. 토플 점수는 파슨스(Parsons) 79, 에프아이티(FIT) 79, 에프아이디엠(FIDM) 75 이상을 요구한다. 공통 서류 이외에 요구하는 것들은 다음과 같다. 파슨스(Parsons)는 성공한 패션 마케팅 캠페인에 대한 과제(500-550단어)요구한다. 에프아이티(FIT)는 공통 서류 이외에 요구되는 것은 없다. 에프아이디엠(FIDM)은 2개의 추천서와 가상의 고객을 인구 통계학적으로 분류하고 그에 맞는 악세사리 5개를 매칭하는 과제가 있다.

학교 선택은 본인의 목표에 따라 달라질 뿐.

어느 학교가 가장 좋냐는 질문! 그런건 없다. 자신이 목표로 하는 부분과 가장 잘 부합하는 학교를 선택하면 그만이다. 어디를 선택해도 아주 좋은 교육을 받을 수 있으니 너무 염려하지 마라. 단, 앞으로 2년에서 4년을 공부해야 하는 학교를 선택하는 만큼 신중을 기할 필요는 있다. 본인의 목표에 따라 여러 가지 생각해야 할 것들이 있을텐데 이 부분을 가려내기가 쉽지 않다. 그럴 때는 먼저 자신의 목표를 적어 놓고 거기에서 파생될 수 있는 문제들은 쭈욱 적어놓고 고민해 보길 바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분석이 쉽지 않다면 디자인유학플러스+에 문의해라. 패션 마케팅 공부를 준비하고 있는 여러분들 모두 화이팅이다.

www.designuhak.com

Tel: 070-7135-7159/070-7560-7179

Kakao: artpopcorns